NIPA, 군 생활 중에도 SW 교육 기회 제공

정보통신산업진흥원
<정보통신산업진흥원>

정보통신산업진흥원(원장 김창용, NIPA)은 군복 중인 예비개발자 소프트웨어(SW) 역량 향상을 위한 군장병 대상 공개SW 교육을 실시한다고 27일 밝혔다.

군장병 공개SW 역량강화 교육은 SW활용이 단절된 군장병을 대상으로 공개SW 개발자로 성장 기회를 제공한다. 다양한 분야에 공개SW를 활용하는 핵심 SW인력을 양성하기 위한 것이다. 온라인교육과 우수자 집체교육, 공개SW 특강 등 오프라인 교육 형태로 제공한다.

온라인교육은 웹, 앱, 인프라, 사물인터넷(IoT), 클라우드 등 기반기술과 인공지능(AI), 블록체인, 빅데이터 등 최신 트렌드와 입문자를 위한 프로그래밍언어 과정을 제공한다.

우수자 집체 교육은 온라인교육 수료자를 대상으로 참여율, SW코딩테스트, 개발계획서 등이 우수한 150명을 선발한다. 개발교육, 멘토링, 개발수행, 결과물 도출 등 단계적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군 정보체계 관리자를 대상으로 공개SW 효율적이고 올바른 사용에 대한 인식을 제고하고 참여문화 확산 측면 공개SW 특강을 개설한다.

교육을 받은 성적우수자는 과기정통부 장관상(1점), 국방부 장관상(2점), NIPA원장상(3점), 육·해·공 참모총장상(6점) 총 12점의 상점이 주어진다.

군장병 공개SW 역량강화 교육은 교육을 희망하는 군장병이면 누구나 수강 가능하다. 군장병 공개SW 역량강화교육 사이트에서 7월 10일부터 신청하면 된다.

NIPA SW산업본부장은 “병영문화 개선, 작전현장, 국방정보화 등에 실질적 도움이 되는 SW 아이디어 발굴과 공개 SW 문화 활성에 기여할 것”이라면서 “교육에서 발굴한 우수 결과물이 향후 창업과 사업화로 이어지고 혁신적 제품과 서비스를 창출하도록 지속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지선 SW 전문기자 river@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