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라리스 오피스, '구글 글로벌 피처드' 선정

폴라리스 오피스, '구글 글로벌 피처드' 선정

인프라웨어 '폴라리스 오피스'가 구글 글로벌 피처드에 이름을 올렸다.

구글 피처드는 구글플레이 등록 애플리케이션(앱) 중 이용자 평점 4.0 이상, 기능·완성도 등 기준을 바탕으로 구글플레이 검증을 거쳐 선정된다.

폴라리스 오피스는 28일까지 구글 플레이 스토어 메인 최상단 추천 앱으로 소개된다. 한국을 비롯한 미국, 멕시코 등 보다 많은 세계 구글 안드로이드 사용자가 폴라리스 오피스를 만나볼 것으로 회사는 기대했다.

폴라리스 오피스는 238개국 9000만명 이상 가입자가 사용 중이다. 문서작성 효율성, 모바일에서도 편리한 문서작성 이용자환경(UI), 다양한 추가 서비스 제공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는다.

하나의 소프트웨어(SW)에서 여러 포맷 문서 열람과 편집이 가능하다. 다양한 기기와 플랫폼에서 호환성이 뛰어나다. 안정적 클라우드 기반으로 다양한 운용체계(OS)에서 자유롭게 문서 작업이 가능하다. 스마트폰, 태블릿 등을 이용해 이동 중에도 자유롭게 문서를 열람하고 편집, 저장·공유할 수 있다.

구글 드라이브, 드롭박스, 원드라이브 등 외부 클라우드 저장소와 연동이 가능해 관리 효율성을 높였다. 카카오톡, 이메일, 메시지 등으로 문서 링크를 전송 가능하다. 파일 전송서비스 '센드애니웨어'를 이용해 대용량 파일을 쉽고 빠르게 전송한다.

폴라리스 오피스는 현재 약 60여개 글로벌 통신사업자, 보안 관련 솔루션 기업과 협업 중이다. 국내 주요 대기업도 다양한 사무 환경에서 폴라리스 오피스를 사용한다.

손승우 폴라리스 오피스 서비스 사업팀 매니저는 “폴라리스 오피스는 모든 문서를 읽고 편집할 수 있어 문서 포맷별로 SW를 따로 구매하지 않아도 된다”면서 “PDF를 워드, 엑셀, 파워포인트 등 다른 포맷으로 변환해 편집하고, 완성된 문서를 다시 PDF로도 저장 가능해 이용자 만족도를 높인 것 같다”고 말했다.

김지선 SW 전문기자 river@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