워크데이1분기 매출 33.4% 급증…구독 매출 수주잔고도 30% 증가

워크데이1분기 매출 33.4% 급증…구독 매출 수주잔고도 30% 증가

기업용 재무, 인사 클라우드 애플리케이션 업체 워크데이가 1분기에 지난해 동기 대비 매출이 30% 증가하는 등 고성장을 이어갔다.

워크데이는 4월 30일자로 마감된 2020 회계연도 1분기 재무 실적을 집계한 결과, 매출 8억2510만 달러로 전년 동기 대비 33.4% 증가했다고 밝혔다. 구독 매출은 7억100만 달러로 전년 동기 대비 34.3% 증가했다.

같은 기간 영업손실은 1억 2340만 달러(매출의 15%)를 기록했다. 비일반회계기준(Non-GAAP)에 따른 2020년 1분기 영업이익은 1억770만 달러(매출의 13.1%)를 기록했다.

2020 회계연도 1분기 기본주와 희석주당 순손실은 0.52달러였다. 전년 동기 기본주와 희석주당 순손실은 0.35달러였다. 비일반회계기준에 따른 희석주당순이익은 0.43 달러다.

아닐 부스리 워크데이 공동창업자 겸 최고경영자(CEO)는 “세계 곳곳에서 신규 고객을 확보하면서 포춘 50대 및 500대 기업 대상으로 입지를 넓혔다”면서 “더 많은 기존 고객이 워크데이에 대한 투자를 확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로빈 시스코 워크데이 공동회장 겸 최고재무책임자(CFO)는 “견고한 1분기 실적을 기반으로 2020 회계연도 전망을 상향 조정, 구독매출이 30억4500만∼30억6000만 달러로 28% 증가할 것으로 전망한다”면서 “2분기 구독매출은 7억4600만∼7억4800만 달러 또는 약 32% 성장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김지선 SW 전문기자 river@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