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즈넛, 데이터 바우처 전부문 공급기업 선정

와이즈넛(대표 강용성)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 '2019 데이터 바우처 지원사업'에서 데이터 판매와 가공서비스 전부문 공급기업으로 선정됐다.

와이즈넛은 19년간 확보한 언어처리기술 자연어처리, 텍스트마이닝, 머신러닝 등을 기반으로 검색 소프트웨어(SW)부터 챗봇에 이르기까지 인공지능 SW를 공급한다. 축적된 기술력과 노하우를 반영한 빅데이터 분석과 가공, 인공지능(AI) 학습용 데이터 셋 개발 등 사업도 전개한다.

와이즈넛, 데이터 바우처 전부문 공급기업 선정

데이터 판매는 수요기업 서비스 고도화와 신규 서비스 개발 등에 활용할 수 있도록 온라인상 산재된 비정형 데이터를 맞춤형으로 수집, 통계적 의미를 갖는 형태로 제공한다.

데이터 일반가공은 수요기업과 사전 컨설팅으로 도출된 현안을 바탕으로 대상 데이터를 분석해 신제품과 서비스 개발, 마케팅 전략도출 등 실제 활용하려는 목적에 필요한 분석 결과를 제공한다.

데이터 AI가공은 수요기업 비즈니스에 부합되는 AI 챗봇 서비스 개발을 위해 와이즈넛 국내 최다 챗봇 구축과 지식 컨설팅 노하우를 활용, AI 학습 데이터셋을 개발·공급한다.

강용성 와이즈넛 대표는 “데이터가 기업 경쟁력을 높이는 시대에 와이즈넛은 데이터 활용을 주저했던 중소기업 등 고민을 원스톱으로 해결하는 데 적극 임한다”며 “와이즈넛 기술은 다양한 수요기업 비즈니스에 새 가치를 부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종진기자 truth@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