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인즈랩, AI 영어회화 모바일앱 '마이잉글리시' 출시

마인즈랩(대표 유태준)은 인공지능(AI) 기반 영어회화 모바일앱 '마이잉글리시'를 출시했다고 28일 밝혔다. 학습자가 인공지능 마이(mAI)와 함께 상황별 주요 영어 표현을 따라하고 핵심 문장 중심으로 실제 상황처럼 AI와 대화하며 영어 말하기 실전 감각을 키울 수 있게 지원한다.

AI가 실시간으로 학습자가 말하는 것을 듣고 정확도와 유창성 등을 평가한다. 원하는 때 언제 어디서나 원어민에게 1대1로 피드백을 받는 것처럼 영어 말하기 연습을 할 수 있다. 마이잉글리시 모바일 앱은 구글 플레이에서 무료로 내려 받을 수 있다.

마이잉글리시 모바일 앱 이용 화면. 마인즈랩 제공
<마이잉글리시 모바일 앱 이용 화면. 마인즈랩 제공>

마이잉글리시 영어 회화에 부담을 느끼거나 꾸준하게 연습할 필요를 느끼지만 시간〃비용적 부담으로 선뜻 시작하지 못하는 초급 수준 성인 학습자를 대상으로 한다. 기존 학원이나 영어 동영상 강의 등의 방법만으로는 핵심 표현을 충분히 익힐 수 없고, 실제처럼 대화해보며 연습할 수 없다는 점에 착안해 AI와 꾸준하게 영어회화를 할 수 있도록 구성했다.

AI와 영어 소통이 될 때까지 부담 없이 연습할 수 있다. 앱 상에서 지금까지 학습 데이터를 분석해 자신의 강점과 약점 등 지속적인 영어 학습을 위한 피드백도 확인 가능하다.

마인즈랩은 AI 음성생성 기술로 학습자가 실제 사람과 대화하듯 자연스러운 환경에서 학습할 수 있도록 기술력을 더했다. 학습자 발음을 원어민과 비교하여 정확하게 평가할 수 있도록 영어 교육에 특화되어 학습된 AI 음성인식 기술과 학습 엔진을 도입했다. AI와 실제처럼 다양한 패턴으로 대화할 수 있도록 챗봇 기술도 접목했다.

박성준 마인즈랩 부사장은 “주요 영어 문장을 입에 완벽하게 붙을 때까지 AI 밀착 코치로 시간과 장소 제약을 받지 않고 학습할 수 있다는 게 마이잉글리시의 큰 차별점”라며 “모바일 앱 출시를 시작으로 콘텐츠를 지속 확장하고 AI 기반 전화영어 서비스 'AI 플러스 전화영어'와 연계 서비스도 준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마인즈랩은 AI와 교육을 결합한 다양한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한다. AI 기반 영어 교육 솔루션으로 LG유플러스 AI 스피커의 영어교육 콘텐츠 'YBM영어말하기', 삼성출판사 삼성영어 '셀레나 선생님' 등 다양한 기업 맞춤형 AI 영어교육 서비스를 구현했다.

박종진기자 truth@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