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5회 SW사고력 올림피아드]호남 유일 SW중심대학 조선대도 SWTO 열풍

광주에서 열린 제5회 소프트웨어사고력 올림피아드 대회에 참여한 학생들이 문제를 풀고 있다.
<광주에서 열린 제5회 소프트웨어사고력 올림피아드 대회에 참여한 학생들이 문제를 풀고 있다.>

광주지역 제5회 SWTO는 호남 유일한 소프트웨어(SW)중심대학인 조선대 SW융합교육원이 공동개최로 참여했다. SW융합교육원은 초·중학생 등 대상으로 다양한 SW교육을 실시한다. 이번 5회 SWTO 공동 개최도 이러한 맥락에서 이뤄졌다.

광주 5회 SWTO에는 광주, 전라남·북도 등 다양한 지역에서 80여명 학생이 참여했다. SW선도학교 SW관련 동아리 학생들을 비롯해 다양한 단체 학생들도 참여했다. 한 학교 교사는 13명의 학생을 인솔해 눈길을 끌었다.

마지막 시간에 치러진 중학생 1∼3학년 부문에는 학생들이 일찍 시험장을 찾아, 전자신문과 서울교대가 발간한 SWTO 교재를 보는 등 막바지 준비에도 적극적이었다. 특히 학생의 SWTO 교재는 이미 낡아 있기도 했다.

광주 5회 SWTO에 응시한 한명진 순천순례초등학교 5학년 학생은 “선생님께서 대회를 알려주셨는데, 나의 실력이 어느 정도인지 알아보고 싶어서 이번에 도전했다”면서 “처음에는 시중 학원들처럼 코딩 실력을 평가하는 줄 알았는데, 자세히 알아보니 창의력과 사고력을 평가하는 시험이어서 너무 좋았다”고 말했다.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