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W로 사회문제 해결…'제1회 한국코드페어 SW를 통한 착한상상' 개최

전자신문DB. 기사내용과 무관
<전자신문DB. 기사내용과 무관>

사회 현안, 환경 등 다양한 문제를 SW로 해결하는 '2019년 제1회 한국코드페어 SW를 통한 착한상상'이 개최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정보화진흥원은 청소년 SW 융합역량 강화와 SW 교육 저변확대를 위해 '2019년 제1회 한국코드페어 SW를 통한 착한상상'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한국코드페어 SW를 통한 착한상상은 한국코드페어 주요 프로그램 중 하나다. 주변 사회 현안, 생활과 환경 분야 등 다양한 문제의 해결을 주제로 하는 청소년 SW 작품 공모전이다.

이번 대회는 초·중·고 3분야로 나눠 진행하다. 순수 SW 이외에 아두이노, 라즈베리파이 등 피지컬 컴퓨팅 작품도 참가 가능하다.

한국코드페어 SW를 통한 착한상상은 SW에 관심 있는 청소년이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오는 26일까지 한국코드페어 홈페이지에서 신청할 수 있다.

접수 마감 후 적격심사를 통과한 팀은 정보문화의 달과 연계되는 '한국코드페어 SW를 통한 착한상상' 1차 전시에 참가할 수 있다. 1차 심사에서 선정된 초·중·고 50여 팀은 10월 개최되는 SW교육페스티벌에서 한국코드페어 SW를 통한 착한 상상 최종 전시(2차 전시)에 참여한다.

대회 최종결과는 10월 중 발표한다. △국무총리상 1점(고등부 대상 1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상 11점(초·중등부 대상 2점, 부문별 금상 각 2점, 지도교사상 3점) △한국정보화진흥원장상 9점(부문별 은상 각 3점) △후원사상 9점(부문별 동상 각 3점) 총 30점이다.

문용식 한국정보화진흥원장은 “SW에 관심 있는 청소년 교류 장이 마련됐다”면서 “많은 청소년이 SW로 문제해결 능력과 융합역량을 갖춘 미래 시대에 어울리는 인재로 성장할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지선 SW 전문기자 river@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