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DX 센터' 오픈 100일...SDDC·클라우드 리더십 강화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DX 센터' 오픈 100일...SDDC·클라우드 리더십 강화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대표 정태수)이 'DX 센터'를 바탕으로 소프트웨어 정의 데이터 센터(SDDC)·클라우드 인프라 선도 기업으로 자리 잡았다.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은 올해 초 DX센터를 오픈했다. 현재까지 각 산업 분야 주요 고객사 20여곳 200여명 고객이 방문했다. 차세대 데이터 센터 구현, 클라우드 인프라 환경 도입을 위한 상담을 했다.

DX센터는 기업 온프레미스, 클라우드 환경 데이터 수집·저장·관리·처리·분석 과정을 효율화하고 보안 요구를 충족시키는 엔드 투 엔드 솔루션부터 다양한 최신 IT 인프라 기술 데모 체험이 가능하다.

DX 센터는 주요 금융권과 통신 제조업체, 주요 대형 공공기관에서 방문했다. 상반기 방문 예약이 대부분 완료됐다. 하반기 프로모션 등으로 고객이 직접 SDDC,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최신 IT 인프라 기술을 체험할 수 있도록 방문 신청 접수를 한다.

지난해부터 다양한 기업을 대상으로 클라우드 인프라 도입을 위한 컨설팅, 제품을 공급한 결과 솔루션 분야 매출은 전년 동일 분기 대비 5배 이상 증가했다.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은 DX 센터를 바탕으로 하이퍼 컨버지드 인프라(HCI), 클라우드 시장 공략을 강화한다. 다양한 레퍼런스 확보로 엔터프라이즈 클라우드 시장에서 입지를 공고히 한다.

정영일기자 jung01@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