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안부 10일 '제3회 디지털 공공서비스 혁신 포럼' 개최

행안부 10일 '제3회 디지털 공공서비스 혁신 포럼' 개최

행정안전부(장관 진영)는 디지털 기술을 활용한 산업·환경 분야 공공서비스 혁신 사례를 공유하고 디지털 혁신 방향과 아이디어를 공유·토론하기 위해 '제3회 디지털 공공서비스 혁신 포럼'을 10일 개최한다.

정부는 정부혁신 핵심과제로 첨단 디지털 기술을 활용한 범정부적 공공서비스 혁신을 추진한다. 지난해 9월 각계 전문가 50명이 참여한 '디지털 공공서비스 혁신 자문단'을 구성했다. 디지털 공공서비스 혁신 방법과 핵심 사례를 논의하는 포럼을 지속 개최한다.

발표세션은 △윤정호 한국환경정책평가연구원 박사 'ICT 기반 환경 모니터링 체계 개발 및 공공서비스 개선방향 △이광범 데이터얼라이언스 대표 '민간주도형 공공서비스' △도재규 농림축산식품부 사무관 '축산물이력제 확대 시행 및 디지털 서비스 활용 시도' △김기동 관세청 과장 '블록체인과 AI기반의 전자상거래 통관환경 개선'으로 구성된다.

'디지털 공공서비스 혁신 아이디어 토론회'에서는 산업·환경 분야 공공서비스 디지털 혁신을 위한 과제 제안과 토론이 이어진다.

이재영 행안부 정부혁신조직실장은 “산업·환경 분야 공공서비스는 기업활동을 지원하며 국민 삶을 편리하고 안전하도록 돕는 중요한 분야”라면서 “앞으로 산업·환경 분야 공공서비스에 디지털 기술이 전방위적으로 활용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지선 SW 전문기자 river@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