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IA, 우즈베키스탄 정부 ICT 정책·혁신역량 강화 지원

NIA, 우즈베키스탄 정부 ICT 정책·혁신역량 강화 지원

한국정보화진흥원(원장 문용식)과 한국국제협력단(이사장 이미경)은 '우즈베키스탄 선임연구원 및 중간관리자를 위한 정보통신기술(ICT)역량 강화 초청연수' 입교식을 16일 개최한다.

연수는 ICT를 활용해 행정 시스템과 대국민 서비스를 투명하고 효율적으로 개선하고자 우즈베키스탄 정부가 한국 정부에 요청한 것이다. 2017년부터 올해까지 총 3개년 간 실시했다.

우즈베키스탄 법무부, 정보통신부, 재정부, 총무부, 조세위원회 등 중앙부처 과장급 공무원 18명이 참석한다. 16일부터 27일까지 2주간 운영한다.

한국 의료 정보시스템, 형사사법포털, 출입국 관리 시스템 구축사례를 우즈베키스탄에 공유한다. 빅데이터, 5세대(G) 이동통신 등 신기술을 활용한 대국민 행정서비스 구축사례, 디지털경제시대 정부 역할 등을 교육해 우즈베키스탄 정부 혁신을 지원한다. 연수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전문가 강연, 현장방문 프로그램(전자정부 홍보관, 판교 빅데이터센터 등), 실습 프로그램(전자정부 마스터플랜 수립), 발표와 토론 등 다양한 교육방법론을 적용한다.

오강탁 한국정보화진흥원 글로벌협력본부장은 “이번 초청 연수로 한-우즈베키스탄 간 ICT·전자정부 분야 협력이 증진되고 발전되길 바란다”면서 “한국 전자정부 성공 요인과 사례 전수 등으로 우즈베키스탄 ICT·전자정부 수준이 한 단계 더 성장하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지선 SW 전문기자 river@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