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C&C, NH농협은행 통합데이터센터 관리시스템 구축

SK주식회사 C&C(사업대표 안정옥)는 NH농협은행 'NH통합IT센터 데이터센터관리시스템' 구축 사업에 착수한다고 21일 밝혔다.

데이터센터 내 복잡한 전력·보안·공조·네트워크 등 상태·운전현황·에너지 사용량 등을 실시간으로 모니터링하며 지능화된 센터 빌딩 관리 환경을 제공한다.

SK㈜ C&C, NH농협은행 통합데이터센터 관리시스템 구축

의왕에 위치한 NH통합IT센터는 농협중앙회와 NH농협은행·증권·생명보험·손해보험·저축은행·농협정보시스템 등 NH계열 정보기술(IT) 자산을 집결시킨 초대형 데이터센터다.

SK㈜ C&C는 데이터센터관리시스템으로 센터 내 모든 IT와 시설 자원 통합관리 환경을 구현한다. 데이터 센터 내 모든 설비 운영데이터를 수집해 3D 화면으로 모니터링하며 이상 상황을 감지한다.

이상 상황 감지 시 관리자에게 자동으로 통보한다. 통합 관리로 빠르고 효과적인 대응이 이뤄지게 지원한다. 센터 내 보안문이 열렸을 경우 센서로 개방된 출입문 상태와 위치를 운영자와 주변 작업자에게 알려 즉각적 조치한다.

서버실 내 적절한 서버 배치로 발열량을 줄여 서버 안정성을 높인다. 센터 내 랙 온도와 가용률 정보를 실시간 집계해 발열량이나 가용률이 높은 랙 서버는 재배치를 안내, 최적의 상면 활용을 지원한다.

이상 상황 감지를 위해 무정전전원공급장치(UPS)·배전 유닛·개폐기·냉각 장치 등 센터 주요 설비의 온·습도, 전력사용 상태, 공기흐름 등 빅데이터를 분석한다. 키오스크·지능형영상분석 등 스마트 기술을 활용해 센터 직원 근무 환경과 방문자 안내도 개선한다.

김만흥 SK㈜ C&C 금융·전략사업부문장은 “지능화된 센터 설비 자동 제어로 이상 상황 대응력 향상과 운영 비용 절감은 물론 센터 직원의 건강하고 스마트한 근무 환경을 조성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데이터센터 관련 스마트 빌딩 사업 발굴을 강화한다”고 말했다.

김지선 SW 전문기자 river@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