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수닷컴, 2019년 '디지털 트윈' 구축 선언

파수닷컴, 2019년 '디지털 트윈' 구축 선언

파수닷컴(대표 조규곤)이 '파수 디지털 트윈 (Digital Twin of Fasoo)' 구축을 금년도 키워드로 제시했다. 디지털트윈은 물리적 자산 대신 소프트웨어(SW)로 가상화 해 업무관리, 효율성 등을 높인다.

조규곤 파수닷컴 대표는 “조직 디지털 트윈을 구축하기 위해 프로세스, 업무, 자산 등을 쉽게 확인할 수 있어야 한다”면서 “워크플로우, 자원 계획, 결과를 모니터링하고 최적화 하며, 리얼 타임 인텔리전스를 공유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각 본부 별로 이미 디지털 트윈을 적용해 진행한다”면서 “올해 자동화, 시각화 , 데이터 익스포트, 분석을 강화해 디지털 트윈을 고도화 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영일기자 jung01@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