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존비즈온, 삼성증권에 중소기업 금융투자 솔루션 지원

지난달 31일 서울 서초 삼성증권에서 열린 MOU 체결식에서 김용우 더존비즈온 대표(왼쪽)와 장석훈 삼성증권 대표가 기념촬영했다. 더존비즈온 제공
<지난달 31일 서울 서초 삼성증권에서 열린 MOU 체결식에서 김용우 더존비즈온 대표(왼쪽)와 장석훈 삼성증권 대표가 기념촬영했다. 더존비즈온 제공>

더존비즈온(대표 김용우)은 삼성증권과 '중소기업 금융투자 솔루션' 제공을 위한 사업제휴 양해각서(MOU)를 교환했다고 1일 밝혔다.

더존비즈온은 위하고 사용 고객을 대상으로 삼성증권 전문성에 기반한 금융투자 솔루션을 제공한다. 삼성증권은 위하고 플랫폼에서 최근 활성화되는 비대면 금융서비스와 법인 자산관리 서비스 확대를 추진한다.

더존비즈온은 위하고 플랫폼 중심 비즈니스 생태계 구축을 위해 외부 전문기업과 서비스 제휴를 진행 중이다. 삼성증권은 고객 금융투자 수요에 대응하는 차원에서 제휴를 맺었다.

삼성증권은 자금조달, 임직원을 위한 재무컨설팅 등 법인 고객을 위한 맞춤형 컨설팅을 통한 법인토털 서비스를 제공했다. 대상은 경기테크노파크, 경기벤처기업협회, 대경기술지주 등과 제휴를 맺고 중소법인이다.

김용우 더존비즈온 대표는 “위하고 플랫폼은 기업 금융 투자를 포함해 금융 서비스, 경영관리, 통신, 신용정보와 임직원 복지, 각종 부가 서비스에 이르기까지 외부 분야별 전문 협력사와 제휴해 비즈니스 플랫폼에 걸맞은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고 말했다.

더존비즈온은 앞서 IBK기업은행, 한국무역정보통신(KTNET)과 위하고 플랫폼 사업 제휴를 체결했다. SK브로드밴드, 나이스평가정보 등 다양한 분야별 전문기업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서비스 기능을 연계 중이다.

박종진기자 truth@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