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국인 관광객 티머니 '코리아투어카드' 모바일로 쏙

외국인 관광객 티머니 '코리아투어카드' 모바일로 쏙

한국스마트카드(대표 김태극)는 문화체육관광부, 한국방문위원회와 손잡고 안드로이드 운용체계(OS)기반 '모바일 코리아투어카드'를 선보인다고 18일 밝혔다.

코리아투어카드는 외국인 전용 '티머니'다. 외국인 관광객이 선호하는 관광지, 문화체험, 쇼핑, 공연, 엔터테인먼트 부문 190여개 기업, 2000여 개 매장에서 다양한 혜택을 받는다. 전국 대중교통, 택시, 공항버스, 고속버스 등에서 결제 가능하다.

모바일 코리아투어카드는 기존 코리아투어카드 기능과 혜택을 그대로 담았다. 누구나 무료로 손쉽게 내려받는다. 영어·중국어 간체·일어·한국어 등 4개 언어로 서비스한다. 신용카드로 충전·환불이 가능하다.

강현택 한국스마트카드 페이먼트&플랫폼 사업 부문장(상무)은 “외국인 개별자유 여행객 편의를 극대화 하고 발전된 한국 교통관광카드 면모를 세계에 알리기 위해 제작했다”면서 “외국인 관광객 필수 아이템으로 활약해 관광경기 활성화에 도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지선 SW 전문기자 river@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