핸디소프트, 공공기관 대상 기록관리 세미나 개최

핸디 기록관리 세미나 포스터. 핸디소프트 제공
<핸디 기록관리 세미나 포스터. 핸디소프트 제공>

핸디소프트가 공공기록물의 안전한 보존과 효율적 활용을 위해 공공기관 대상 '기록관리시스템' 구축 전략을 제시한다. 핸디소프트(대표 장인수)는 13일 대전컨벤션센터에서 공공기관 기록과리 담당자 및 관련 전산 담당자를 초청하여 기록관리 세미나를 개최한다고 12일 밝혔다.

핸디소프트는 대통령기록관, 서울시 등 주요 공공 기록관리 라이프 사이클(생산-관리-보존) 전 분야에 걸쳐 컨설팅, 정보화전략계획(ISP), 시스템 개발 사업을 수행하며 관련 시장을 선도하고 있다. 공공기록물법에 의거해 공공기관의 전자기록 관리체계 구축·운영이 의무화됨에 따라 효율적인 기록관리시스템에 대한 요구사항이 높아지며 도입이 확대될 것으로 예상된다.

공공기록물법에 따르면 공공기관 및 기록물 관리기관의 장은 기록물이 전자적으로 생산·관리되도록 필요한 조치를 마련해야 하며 비전자적 형태의 기록물도 전자적으로 관리되도록 노력해야 한다. 핸디소프트는 공공기관이 생산한 다양한 유형의 기록물을 안전하고 체계적으로 관리하고 보존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기록관리시스템을 제공하고 있다.

핸디소프트 기록관리시스템 '핸디 기록관'은 기록물의 진본성, 무결성, 신뢰성, 이용가능성을 보장한다. 또 관련법령의 완벽 준수는 물론 인프라 공동 이용, 단계적 사업 추진으로 효과적인 시스템 구축이 가능하다.

기존 생산시스템에 저장된 기록물을 논리적으로 이관하여 그대로 기록관리시스템에서 활용할 수 있어 추가적인 스토리지 구매 등 물리적인 이관 시 발생하던 예산을 대폭 절감할 수 있다. 핸디 그룹웨어(전자문서시스템)는 업무관리시스템(온나라시스템)과 완벽 호환되고 전자결재, 메일, 게시판 등 그룹웨어의 다양한 기능과 연동된다.

장인수 핸디소프트 대표는 “핸디소프트는 기록관리 분야의 독보적인 기술력과 노하우를 보유하고 있다”며 “투명하고 효율적인 디지털 행정 환경을 구축하기 위해 최상의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박종진기자 truth@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