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심 속 희소성 높은 숲세권 단지 ‘눈길’

도심 속 희소성 높은 숲세권 단지 ‘눈길’

본격 여름이 되기도 전에 예년보다 이른 더위가 시작되면서 공원이나 산 등 풍부한 녹지 공간을 갖춘 아파트가 인기를 얻고 있다. 녹지를 인근에 둔 단지는 운동과 산책을 쉽게 즐기며 여유로운 생활을 보낼 수 있고 녹색 조망권도 확보해 주거환경이 쾌적하다. 때문에 입주민들의 만족도가 높고 수요가 꾸준한 덕에 높은 집값 상승률과 높은 프리미엄이 붙는 등 인기가 상당하다.

업계 관계자는 “최근 주택시장이 실수요자 중심으로 전환되면서 녹지를 품은 아파트의 선호도가 더욱 높아지는 상황이다”며 “특히 공원이나 숲을 끼고 있는 아파트는 미세먼지를 막아주는 효과에 무더운 여름에는 쉼터가 되어줄 수 있어 쾌적한 주거환경뿐 아니라 에너지 절감효과도 누릴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 가운데 HDC현대산업개발은 6월 대구 연경지구에서 ‘대구 연경 아이파크’를 분양할 예정이다. 이 단지는 지하 2층~지상 16~18층 11개 동, 전용면적 84~104㎡ 총 792가구 규모다. 단지는 뒤로 대구의 명산으로 통하는 팔공산, 앞으로는 동화천이 흐르고 있어 대구 도심에서는 찾아보기 힘든 배산임수 지형을 갖췄다, 또한 생활환경도 우수하다.

단지 인근 상업지구가 조성 예정됐으며, 이시아폴리스권역 및 칠곡권역, 대구혁신도시 등으로 접근성이 좋아 롯데아울렛 이시아폴리스점, 코스트코 대구점 등 대형 유통시설 및 대구국제공항 등 각종 인프라를 편리하게 누릴 수 있다. 또한 지구 내 초·중·고등학교 부지도 예정되면서 우수한 교육환경도 누릴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단지 인근으로 4차순환도로(2020년 예정)와 봉무~연경 신설도로(2019년 예정), 동서변지구로 이어지는 동화천로가 6차선으로 확장 예정에 있어 대구 전역은 물론 광역접근성은 더욱 용이해질 것으로 보인다.

신한종합건설(주)은 6월, 경기도 김포시 감정동 일대에서 ‘김포 센트럴 헤센’을 분양할 계획이다. 이 단지는 지하 3층~지상 최고 18층, 11개동, 전용면적 59~75㎡로 구성되며, 1단지 700가구, 2단지 145가구 등 총 845가구 규모다. 이중 조합원분을 제외한 294가구가 일반에 공급한다. 단지는 도보권에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된 장릉, 근린공원 등 숲이 있어 주거환경이 쾌적하다. 홈플러스 김포점, CGV, 현대프리미엄아울렛, 김포종합운동장 등 이용도 편리하다.

GS건설은 7월 경기 안양시 안양동에서 소곡지구를 재개발한 ‘안양씨엘포레자이’를 분양한다. 단지는 지하 5층~지상 27층, 13개동, 전용면적 39~100㎡, 총 1394가구로 이 중 791가구(예정)가 일반공급 물량이다. 단지는 수리산자락에 위치해 있어 최근 숲세권 생활을 누릴 수 있다. 단지명의 ‘씨엘포레’(Ciel-foret)는 프랑스어로 ‘하늘’을 상징하는 Ciel과 ‘숲’을 나타내는 Foret을 표현한 합성어로 뛰어난 자연경관을 누릴 수 있다는 의미를 담은 것이다. 지하철 1호선 명학역이 직선거리로 약 1㎞ 거리에 있으며 신성고 및 신성중 등의 명문 학교시설이 단지와 바로 마주하는 등 생활 인프라가 잘 갖춰져 있다.

송학건설은 경기도 의정부시 민락2지구에서 ‘글래드스톤’을 분양 중이다. 지하 2층~지상 10층, 전용 84㎡, 총 256실 규모이다. 단지 주변으로 부용산, 민락천, 부용천, 송산사지근린공원, 활기체육공원, 하늘능선 근린공원, 낙양물 사랑공원 등의 공원시설도 풍부해 쾌적한 주거생활은 물론 여유로운 여가활동도 할 수 있다. 이와 함께 구리~포천간 고속도로 민락IC를 통해 잠실까지 30분대 이동이 가능하며, 이마트를 비롯해 롯데아울렛, 롯데시네마, 메가박스 등의 편의시설도 걸어서 이용할 수 있고, 코스트코도 가깝다.

 이종민 기자 (jongmin1@ciobiz.co.kr)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