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SA, '페이퍼리스 2.0 콘퍼런스 2018' 개최

12일(목) 삼성동 코엑스에서 개최된 '페이퍼리스(Paperless) 2.0 컨퍼런스 2018'에서 한국인터넷진흥원 김석환 원장이 환영사를 하고 있다.
<12일(목) 삼성동 코엑스에서 개최된 '페이퍼리스(Paperless) 2.0 컨퍼런스 2018'에서 한국인터넷진흥원 김석환 원장이 환영사를 하고 있다.>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원장 김석환)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 한국전자문서산업협회(협회장 박미경)와 '페이퍼리스(Paperless) 2.0 컨퍼런스 2018'을 개최했다고 12일 밝혔다.

행사는 전자문서 통한 성공적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 사례를 소개하고 전자문서 관련 최신 기술과 트렌드를 공유하는 자리다.

최재홍 강릉원주대 교수 페이퍼리스 사례, 전망 등을 다룬 기조강연을 했다. '4대 키워드로 바라본 전자문서의 전망'에 대한 패널토론이 이어졌다. 트랙별 주제발표에서는 전자문서 국내·외 표준과 전자문서 도입 성공사례, 모바일 전자고지 서비스 등 총 16개 주제가 발표됐다.

KISA는 한국교통안전공단과 함께 '종이 없는 사회(디지털전환)를 위한 정책방향 및 모바일 메신저 기반 전자고지 적용 사례'를 발표했다.

컨퍼런스는 전자계약·전자증명서·문서보안 등 다양한 전자문서 솔루션 및 서비스(11개 기업)를 전시부스로 소개했다. 김석환 KISA 원장은 “디지털데이터는 4차 산업혁명 주요 자본이자 연료”라면서 “한국인터넷진흥원은 전자문서 제도개선, 시범사업 추진으로 페이퍼리스,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 성공을 위해 앞장 서겠다”고 말했다.

정영일기자 jung01@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