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주) C&C, 클라우드·AI 기반 유통 DT 서비스 강화

이재헌 SK(주) C&C 전략DT 추진팀장이 15일 유통 DT 분야 현안 설명회를 갖고 시장 동향과 주요 서비스를 설명하고 있다. SK(주) C&C 제공
<이재헌 SK(주) C&C 전략DT 추진팀장이 15일 유통 DT 분야 현안 설명회를 갖고 시장 동향과 주요 서비스를 설명하고 있다. SK(주) C&C 제공>

SK(주) C&C(사업대표 사장 안정옥)가 클라우드·인공지능(AI) 기반 다양한 유통 디지털트랜스포메이션(DT) 서비스를 강화한다. SK(주) C&C는 DT 기반 유통 산업 혁신 분수령은 오프라인 매장 변화에서 시작될 것이라고 16일 밝혔다.

SK(주) C&C는 국내 여러 유통업체와 AI 에이브릴(Aibril)과 클라우드제트(Cloud Z) 기반으로 유통 DT서비스를 개발한다. 고객이 매장 진입 순간부터 상품 구매 후 매장을 떠나기까지 모든 과정에서 개인화된 쇼핑 경험을 선사하는데 집중한다.

SK(주) C&C는 오프라인 매장의 개인화된 쇼핑 경험을 위해 '비전(Vision) AI'를 제공한다. 비전 AI는 동영상과 이미지(사진)로부터 얼굴을 검출해 성별과 연령 추정은 물론 고객이 누군지 알려 준다. 개인 맞춤형 이벤트·프로모션·상품 추천과 얼굴 인식 결제가 가능하다. 로봇으로 △매장 안내 △제품 소개 △개인 선호 상품 추천 △외국인 대상 통역 서비스 등 다양한 쇼핑서비스도 쉽게 구현한다.

'스탭 어드바이저'도 유통 DT 시장을 공략하는 주요 서비스 중 하나다. 스탭 어드바이저는 매장 직원이 궁금한 내용을 자연어로 물어보면 언제든 즉시 대답한다.

챗봇도 고도화한다. 야간·새벽·휴일 등 취약 시간대 전화 주문과 상담사 대기 시간을 줄여줄 음성 대화형 챗봇 뿐 아니라 상담 의도·고객 성향 분석으로 즉석에서 상품을 추천해주는 챗봇을 제작한다. 고객 결제 수단 안내와 배송지 입력 등도 챗봇이 일괄 처리해준다.

이재헌 SK(주) C&C 전략DT 추진팀장은 “비전 AI·로봇·무인 점포·챗봇 등 핵심은 모두 고객 중심 개인화 서비스”라면서 “SK(주) C&C는 소비자 만족도를 높이는 차별화된 개인화 서비스를 선보이도록 다양한 유통 산업 DT 서비스를 제시하겠다”고 말했다.

[전자신문 CIOBIZ]김지선기자 river@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