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PE, 신한금융투자 코어시스템 U2L프로젝트 성공

HPE, 신한금융투자 코어시스템 U2L프로젝트 성공

HPE는 신한금융투자 유닉스 서버를 리눅스서버로 교체하는 U2L(Unix to Linux) 전환 프로젝트에 성공했다고 17일 밝혔다.

HPE와 신한금융투자는 공동으로 14개월 간 신규 서버 공급, 프로젝트 관리, 인프라 구축, 리눅스(Linux) OS 기술 지원, U2L 전환 전문 기술 지원 등을 진행했다.

HPE와 신한금융투자 협업은 개별 증권사 코어시스템 U2L 전환 최초다. 기존 애플리케이션 재개발 없이 코어시스템 플랫폼만 전환했다. 신한금융투자는 기존 계정계와 정보계 서버 노후화로 신규 서버 교체가 필요했다. 데이터베이스(DB)라이센스 비용절감, 개방형 플랫폼 지향, 저비용 고효율 인프라를 도입하고자 리눅스를 택했다.

HPE가 신한금융투자에 공급한 서버 모델은 HPE 슈퍼돔X 서버다. 신한금융투자 뿐 아니라 타 금융기업도 대부분 HPE 슈퍼돔X, 슈퍼돔 플렉스 등 미션크리티컬 x86 서버를 도입했다.

함기호 한국HPE 대표는, “한국거래소 성공적 전환 사례 후 U2L은 통신, 제조, 유통 등 다양한 산업군에서 보편화 됐다”면서 “HPE 슈퍼돔X, 슈퍼돔 플렉스를 활용한 U2L 전환은 성능, 안정성, 효율성 향상까지 보장해 까다로운 컴플라이언스 요구사항을 만족시켰다”고 말했다.

정영일기자 jung01@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