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십자엠에스, 작년 영업익 2천만원…흑자전환

녹십자엠에스, 작년 영업익 2천만원…흑자전환

GC녹십자엠에스는 연결재무제표 기준 지난해 매출액이 984억원으로 전년보다 14% 증가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22일 공시했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2000만원을 기록했다.

GC녹십자엠에스는 국내 사업 부문 실적 증가에 수출 호조세가 더해지며 사상 최대 매출을 기록했다고 설명했다.

지난해 GC녹십자엠에스의 수출 부문은 혈당측정기 수출 증가에 힘입어 전년 대비 67% 성장했다. 국내 매출의 경우 혈액투석액 제조 사업 확대에 따라 지난해 수준을 소폭 상회했다.

회사 측은 “원가율 감소에도 불구하고 영업이익 지표 개선 폭이 작아 보이는 이유는 재고자산 정리 등 일회성 비용이 반영됐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연결 대상 자회사의 실적이 점차 개선되는 가운데 올해는 수출 성장세 역시 지속될 것”이라며 “신제품 출시로 혈당과 혈액투석액 사업도 확대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장윤형 의료/바이오 전문기자 why@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