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 '가스모틴SR정' 식약처 허가

ⓒ케티이미지뱅크
<ⓒ케티이미지뱅크>

대웅제약은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가스모틴SR정' 품목허가를 받았다고 5일 밝혔다.

가스모틴SR정은 1일 1회 복용만으로 기존 1일 3회 복용하는 기능성 소화불량 치료제 가스모틴정과 동일한 효과를 내는 제품이다. 약효 지속 시간을 늘려주는 기술이 적용됐다.

대웅제약은 2008년부터 가스모틴 서방정 개발을 시작해 2010년 특허출원 후 임상 1상을 마쳤다. 당시 시장 상황을 감안해 개발을 보류, 지난해 10월 임상 3상을 승인받아 품목허가를 획득했다.

한편 대웅제약은 한국유나이티드제약과 가스모틴 서방제 관련 특허 분쟁을 진행 중이다. 한국유나이티드제약이 가스티인CR정 허가 과정에서 자사 특허를 침해했다고 주장한다. 가스티인CR정은 지난해 9월부터 판매됐다.

장윤형 의료/바이오 전문기자 why@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