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십자, 제놀 더블액션 카타플라스마 출시

녹십자제공
<녹십자제공>

녹십자는 신제품 '제놀 더블액션 카타플라스마(사진)'를 출시했다고 29일 밝혔다.

제놀 더블액션 카타플라스마는 관절통과 근육통, 어깨결림 등 증상 개선을 돕는 파스 제품이다.

제품은 수분이 함유돼 있어 피부 알러지, 트러블 증상 등을 줄였다. 기존 카타플라스마 제형 한계인 신축성을 개선해 어깨와 무릎 등 굴곡진 부위 어디든 편리하게 부착한다.

제품은 냉감 효과로 통증을 완화하는 '캄파'와 '멘톨', 열 자극으로 진통 효과를 내는 '노닐산바닐릴아미드'가 함유돼 있다. 냉·온 찜질 효과가 순차적으로 작용해 급성 근육통부터 만성 통증까지 넒은 범위의 치료가 가능하다.

녹십자는 “한 번에 두 가지 효과를 보도록 편의성이 향상돼 소비자 수요를 충족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장윤형 의료/바이오 전문기자 why@etnews.com

위방향 화살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