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컴MDS, 초고속 망연계 솔루션으로 망분리 시장 공략

한컴MDS(대표 장명섭)가 망연계 솔루션 사업에 진출한다고 15일 밝혔다.

정보보안 기업 비욘드솔루션과 총판 계약을 체결하고, 차세대 망연계 솔루션 '위가디아 티무버(WeGuardia T-Mover)'를 국내 독점 공급한다.

한컴MDS '위가디아 티무버'
<한컴MDS '위가디아 티무버'>

위가디아 티무버는 망분리 환경 내 효율적인 업무 연계를 지원한다. 망연계 솔루션에 대한 국제공통평가기준 최고 등급인 공통평가기준(CC)인증 EAL 3등급을 받았다. 별도 망 구성 변경 없이 망분리에 따른 업무 불편을 해소하고 안전한 데이터 송수신을 보장한다.

스토리지, 비스토리지 방식을 모두 지원한다. 비스토리지 방식은 별도 서버가 필요 없어 비용을 절감한다. 초고속 전송 방식인 RDMA(Remote Direct Memory Access) 기술을 활용한 인피니밴드 통신 방식을 채택했다. 10기가바이트(GB) 카드 장착 시 평균 6.5기가(G)bps에 달하는 속도로 파일을 전송한다. 국내 통신사에 납품하며 성능을 인정받았다.

한컴MDS는 키보드·비디오·마우스가 일체화된 망분리 전용 PC인 '테트라(Tetra)'를 금융·공공기관 등에 공급했다. 기존 망분리 사업을 기반으로 망연계 솔루션 사업을 전개해 시너지를 창출한다는 구상이다.

우준석 한컴MDS 부사장은 “스토리지나 소켓방식으로는 고용량 외부 데이터를 내부로 전송하는 데 한계가 있어 향후 초고속 망연계 솔루션 시장이 활성화될 것”이라며 “교육, 공공, 국방 분야 등에서 망분리 고도화를 진행하고 있는 기관, 기업을 중심으로 사업을 확대 하겠다”고 말했다.

[전자신문 CIOBIZ] 변상근기자 sgbyun@etnews.com

위방향 화살표